default_setNet1_2

삼성물산, 래미안 루센티아에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 선보여

기사승인 2020.01.20  17:40:36

공유
default_news_ad1

- IoT 홈큐브, 공동주택용 에어샤워 시설 등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시설 개발 통해 쾌적한 주거환경 구축에 앞장서

   
▲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 ⓒ삼성물산

[시사신문 / 임솔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래미안 루센티아 현장에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선보였다.

삼성물산은 독일 만앤휴멜(MANN+HUMMEL)사가 개발한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오는 2월 입주 예정인 래미안 루센티아 현장에 공동주택 최초로 설치하고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만앤휴멜사는 1941년 설립된 필터 전문 기업으로, 차량, 산업용 및 실내 공기 정화 솔루션, 수처리 시스템을 개발하는 회사다.

만앤휴멜사는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개발하고 독일 바덴뷔르템베르크 주 정부와 공동으로 슈투트가르트시의 넥카토어에 본 장비를 설치해 2018년 11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독일 주정부의 평가 결과에 따르면 해당 장비는 최대 10%~30% 정도의 미세먼지 저감 능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설비 내부에는 우천시 자동으로 가동을 중지 할 수 있는 레인 센서가 내장돼 있으며, IoT 기술을 접목해 운전 상태 및 필터의 상태를 원격으로 관리 가능하다.

래미안 루센티아는 서울시 서대문구 가재울5구역을 재개발하는 사업으로, 준공 후 총 997세대의 아파트 단지로 재탄생하게 된다.

삼성물산은 사회적 이슈인 미세먼지로부터 입주민을 보호하기 위해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 상품을 래미안 단지에 도입하고 있다. 휴대용 실내 미세먼지 측정기인 IoT 홈큐브, 동출입구에 설치하는 공동주택용 에어샤워 시설 등을 개발했으며,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 도입 등을 통해 세대 내부 뿐만 아니라 단지 전반에 걸쳐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

임솔 기자 rimsoll@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