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hc “큰맘할매순대국 배달로 만나세요” 신규 광고 온에어

기사승인 2020.06.02  10:14:08

공유
default_news_ad1

- 지난 1일부터 신규 TVC 방영…배달 시장 공략 박차
전속 모델 문세윤, ‘든든한 한 끼 식사’ 메시지 전달

   
▲ bhc가 운영하는 큰맘할매순대국이 ‘배달로 만나는 큰맘할매순대국’ 편 TV CF를 새롭게 선보이며 배달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bhc

[시사신문 / 임현지 기자] bhc가 운영하는 큰맘할매순대국이 ‘배달로 만나는 큰맘할매순대국’ 편 TV CF를 새롭게 선보이며 배달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2일 bhc에 따르면 큰맘할매순대국은 최근 전속 모델 문세윤과 TV CF 제작을 완료, 지난 1일부터 본격적인 온에어를 시작했다. 

이번 신규 광고는 큰맘할매순대국 메뉴의 장점이 부각되는 시즐과 문세윤의 리얼한 먹방이 조화를 이뤄 눈길을 끈다. 여기에 푸짐하고, 따뜻한 국밥을 배달로 편하게 만나 볼 수 있다는 점이 어필된 것이 특징이다.

문세윤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맛있는 음식을 유쾌하게 알려온 경험으로 이번 CF에서 든든한 한 끼 식사 등 핵심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bhc 큰맘할매순대국 관계자는 “CF를 통해 국밥 및 한식 마니아, 홈밥족은 물론 2030 젊은 고객층까지 유입되어 가맹점 매출 확대에 긍정적 영향을 끼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제는 배달 시장까지 확대된 큰맘할매순대국을 언제 어디서나 만나보실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큰맘할매순대국은 전국 450여 개의 매장을 운영하는 국내 순댓국 프랜차이즈 1위 브랜드다. ‘순대국’, ‘뼈해장국’을 비롯하여 ‘할매모듬수육’, ‘오감맛족발’ 등의 안주류, ‘어탕칼국수’와 같은 시즌 메뉴를 다채롭게 선보이고 있다. 

큰맘할매순대국은 지난해 6월 배달앱 요기요, 올해 배달의 민족에 각각 입점하며 배달 앱 서비스 이용자의 수요를 잡는 등 가맹점 매출 극대화에 주력하고 있다.

임현지 기자 sisasinmun8@naver.com

<저작권자 © 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